환절기 우리 아이 건강 관리 비법

Zero to Seven Lab/육아연구소 다른 글




미운 세 살, 들어보셨죠? 아이가 3살이 되는 시기는 바로 '반항'의 시기인데요. 이 무렵 아이는 무엇이든 반항하며 모든 일에 금세 싫증을 내기도 한답니다. 이는 자신만의 생각을 표출하고 싶어하는 아이의 의욕 때문이므로 엄마는 아이의 생각을 파악하고 잘 대처해 주어야 해요.

세상에 한 발 더 다가갈 준비를 하는 아이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줄 수 있도록

오늘은 엄마가 꼭 알아야 할 3살 아이의 특징에 대해 알려 드릴게요J








아이가 전과 다르게 고집을 부리려고 하는 시기가 온다면, 그때가 바로 3세 아이의 반항기라고 보시면 됩니다.

이러한 반항은 1, 2세에 걸쳐 몸놀림이 발달한 3세 아이가 마음대로 몸놀림을 해보고 싶은데 그것이 제재될 때 하는 행동이에요. 더불어 아이의 정서가 발달하기 시작하며 아이는 마음속에 '자신만의 세계'를 만들고 자기 생각을 표출하려고 하며 의욕을 내세우기도 한답니다. 이 시기에는 부모님이 '하면 못써' '하지마' 와 같이 의욕을 꺾는 말을 자제해주시고 아이가 자신의 의견을 주장하도록 도와주어야 합니다






"?", "이건 뭐야?", "어째서?" 끊임없이 질문을 던지는 우리 아이. 이 시기의 아이는 눈에 비치는 모든 것이 새롭고 신기하답니다. 아이가 이렇게 질문을 쏟아낼 때, 싫증을 내거나 귀찮게 여기지 말고 차근차근 진지하게 대답해주셔야 해요. 질문을 회피하면 호기심이 생긴 마음이 상처를 받게 되어 질문을 두려워하거나 더 나아가 대인관계 자체에 불신을 갖게 되어버릴 수도 있어요. 또한, 질문이 많아진다는 것은 말수가 많아지는 것을 의미하기도 하는데요, 이 시기가 말을 가장 많이 배우는 시기이기 때문에 한 해 동안 무려 900~1,000개 가량의 단어를 배운다고 합니다. 이전까지는 일방적으로 들려주는 교육 위주로 진행하셨을 텐데요, 이 때부터는 말을 유도하는 교육이 주가 되어야 해요!






이 시기에 아이는 배변 전 스스로 옷을 벗기도 한답니다. 억제력도 생겨서 소변이 마려울 때 참을 수도 있죠. 그러니 이때부터는 아이에게 배변 교육을 해 주셔도 좋아요. 사람들 앞에서 대소변을 보면 안 된다는 것이나, 쉬야가 마려우면 화장실에서 볼일을 봐야 한다는 것과 같은 기본적인 교육을 해주셔야 해요. 아이가 배변 전 스스로 옷을 벗을 수 있도록 벗기 편한 옷을 입혀주시는 것도 좋고요! 만약 아이의 배변훈련이 잘 안 되더라도 아이에게 화를 내거나 다그치시면 안 됩니다. 아이가 죄책감열등감에 빠질 수도 있기 때문이죠





이전까지는 혼자서 혹은 부모님과 놀던 아이가 이제는 2~3명의 친구들과 그룹 놀이를 할 수 있게 돼요! 아이들은 장난감을 주고받거나 던지는 행동을 서로 모방하는 등 상호작용을 할 수 있어요. 의사소통도 가능하고 간단한 규칙을 이해할 수도 있죠. 이 시기의 아이들이 좋아하는 놀이는 어른 세계를 모방한 역할 놀이입니다. 엄마 아빠 놀이나 병원놀이, 가게놀이와 같은 것을 많이 하게 됩니다. 이러한 놀이는 사회 구성원 간의 상호작용을 학습할 수 있답니다.






사회성이 길러지는 시기인 3세 아이는 기본적인 사회 규칙을 이해하고 지킬 수 있습니다. 차도로 걸어서는 안 된다는 것이나 쓰레기를 쓰레기통에 버려야 한다는 것 등 생활 속에서 실천해볼 수 있는 규칙들을 가르쳐 주시는 것이 좋아요! 그저 가르쳐 주는 것이 아니라 지키도록 유도해 주고 필요성을 확실하게 알려주는 것이 중요하답니다. 또한, 아이가 규칙을 잘 지키면 칭찬을 해주셔야 해요~ 아이는 칭찬을 듣고 싶어 실천하려는 경향을 보이니까요!






3세 아이들은 자신이 모든 것의 중심이고 가장 중요한 존재라고 생각하는 주관적인 자아의식이 강해지는 시기입니다.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아주 중요한 시기라고 할 수 있죠. 이때 엄마 아빠는 아이가 긍정적인 자신감을 형성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반응해주고 도와주어야 하죠.

 

아이를 칭찬해주고, 스킨쉽도 더 많이 해주면서 자신의 정체성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부모님의 사랑을 전달하는 것이 무엇보다 효과적인 방법일 거예요J










댓글 0

*

*